외교부 "한인 3명 탄 어선 피랍의심…대통령 '구조 만전' 지시" - 미디어펜

... [미디어펜=김규태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소말리아 해상에서 우리나라 국적의 선원 3명 등이 탄 원양어선 '서현 389호'의 통신이 두절, 피랍이 의심된다는 보고를 받고 "구조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했다. 외교부 관계자는 이날 오후 "27일 0시20분(한국 ...

소말리아 피랍 의심 어선…17시간 만에 '안전' 확인 - SBS뉴스

한국 선원들이 탑승한 어선이 어제(27일) 소말리아 해상에서 연락이 두절됐다가 17시간 만에 안전이 확인됐습니다. 어선은 해적선에 쫓긴 걸로 알려졌는데 구조를 위해 청해부대까지 출동했습니다. 전병남 기자입니다. <기자> 어제 새벽 0시 20분, 소말리아 근처 ...

"연락 두절 몽골 원양 어선 안전 확인" - YTN

아프리카 동부 소말리아 해상에서 연락이 끊긴 것으로 알려졌던 몽골선적 원양 어선 서현389호가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우리 시각으로 어제 오후 5시 반 쯤 서현389호와 연락이 이뤄졌다면서 서현389호는 해적의 공격을 받았지만, ...

소말리아 해상 선박과 통신 연결…외교부 “선원 3명 안전 확인” - 서울경제

소말리아 인근 해상에서 한국 선원이 탑승한 몽골 선박에서 17시간가량 통신이 두절되면서 한때 피랍 우려가 제기됐으나 다행히 정상 항해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외교부 당국자는 27일 “오늘 0시20분께 인도양 항해 중 연락 두절되었던 (선박의) 우리 탑승 선원 ...

文, 소말리아 어선실종에 "한사람의 인명 피해 없도록 최선 다하라" - 전자신문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우리 국민이 탑승한 원양어선 한 척이 소말리아 인근 해상에서 피랍된 것에 대해 “한 사람의 인명 피해도 나지 않도록 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

몽골선박 한때 피랍추정.. 정상 항해 중으로 드러나 - VOA Korea

소말리아 해상에서 원양어선 1척이 한때 통신이 두절되면서 피랍 우려가 제기됐으나 정상 항해 중인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한국 선원 3명이 탑승한 몽골 국적의 원양어선 1척이 피랍 된 것으로 추정돼 한국 해군이 긴급 출동하기도 했습니다. 한국 외교부 당국자는 ...

해적에 납치될 뻔했던 어선 선주 “韓 국민과 정부에 감사” - KBS뉴스

소말리아 해역에서 해적에 쫓기다 무사히 안전한 곳으로 대피한 어선의 선주가 대한민국 국민과 정부에게 감사한다는 내용의 편지를 보냈다. 서현 389호의 선사인 남아공 소재 남미통상 대표 조창원 씨는 '대한민국 국민과 문재인 대통령께 드립니다'라는 A4 ...

소말리아 해상서 피랍 추정 선박, 통신 연결 성공…정부 "정확한 상황 파악 중" - 시선뉴스 (보도자료)

... [시선뉴스] 소말리아 해상에서 피랍된 것으로 추정된 원양어선과 통신 연결이 됐다. 정부는 27일 "통신이 끊겼던 선박과 연락이 이뤄졌다. 현재 피랍되지 않은 상태로 보이지만 일단 정확한 상황을 파악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인도양 연락두절 피랍 의심 어선 관련 정부 구조 활동 - 서울Pn

... □ 금 5.27(토) 00:20경 인도양에서 연락두절된 우리 선원 탑승 어선 구조활동 관련, 우리 정부는 최초 상황 인지 후 재외국민 보호대책본부를 가동하고, 관련 부처 및 오만·인도 등 관할 공관에 상황을 신속히 전파하여 즉각적인 사건 대응 조치를 취하였다.

[속보]軍 “소말리아 해상서 어선 피랍된듯…청해부대 출동” - 경향신문

소말리아 해상에서 어선 1척이 피랍된 정황이 포착되어 우리 해군 청해부대가 긴급 출동했다고 27일 군 관계자가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군 관계자는 “소말리아 해상서 어선 1척이 통신이 두절됐다”면서 “우리 청해부대가 출동했다”고 전했다. 이 어선은 몽골 ...

한국 선원 탑승 선박, 하마터면 해적에…급박했던 순간 - JTBC

한국인 선원이 탑승한 선박이 소말리아 해상에서 해적으로 의심되는 선박으로부터 추격을 당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다행히 해적을 따돌리기는 했는데 해군 청해부대도 출동할 정도로 긴박한 상황이었습니다. 이주찬 기자입니다. 죄송합니다. 불편을 드려 죄송 ...

피랍 추정 선박 연락 재개…해적선 따돌려 - OBS경인TV 뉴스사이트

다행히 이 원양어선은 해적을 따돌리고 18시간 만에 통신을 재개했습니다. 김장환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늘 새벽 0시 20분, 소말리아 해상의 한 선박이 다급한 메시지를 보내왔습니다. "배 뒤에서 다른 선박이 1시간 정도 뒤따라오고 있다"는 내용이었습니다.

文, 원양어선 피랍 정황 보고에 "구조에 최선" - OBS경인TV 뉴스사이트

문재인 대통령은 소말리아 해상에서 한국 선원 3명이 탑승한 원양어선이 피랍된 정황이 있다는 보고를 받고 "한 사람의 인명 피해도 나지 않도록 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오늘 오전 8시쯤 정의용 안보실장으로부터 관련 사항 ...

"몽골어선, 소말리아 해적 공격 따돌려" - YTN

아프리카 동부 소말리아 해상에서 한국인 3명이 탑승한 선박이 해적의 공격을 받았지만, 다행히 해적선을 따돌리는데 성공했습니다. 외교부는 소말리아 해상에서 해적이 다시 출몰하고 있다면서 주변 해역을 운항하는 선박에 대해 각별하게 안전에 유의해 달라고 ...

정부 "어선 해적에 피랍" 발표에 한 때 소동 - TV조선 (가입)

정부가 우리 선원 3명이 탄 어선이 소말리아 인근에서 납치된 것으로 보인다고 발표했다가 한 시간만에 사실이 아니라고 번복했습니다. 정부의 첫 보고를 받은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선원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라"고 지시를 내리기도 했습니다. 김남성 기자 ...

한국선원 탄 몽골어선, 한때 '피랍설' 제기 - KBS WORLD Radio News

선장 등 한국 선원 3명이 탄 몽골 선적의 원양 어선이 한 때 연락이 끊기면서 소말리아 해적에 피랍됐을 가능성이 제기됐는데, 다행히 17시간 만에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한국 시간으로 27일 새벽 0시 20분, 오만 살랄라 남동쪽 1,400km 지점에서 몽골 국적 ...

피랍 우려 몽골 선박 정상 항해 중 확인 - Newsway

소말리아 인근 해상에서 통신이 두절돼 피랍 우려가 제기됐던 선박이 정상 항해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외교부 당국자는 27일 “오늘 0시20분께 인도양 항해 중 연락 두절됐던 우리 탑승 선언 3명과 관련해 오후 5시23분께 선사 국내 협력자와 선박 선장 간 통화가 ...

외교부 "소말리아 해상 선박과 통화…한국선원 안전" - 이데일리

[이데일리 장영은 기자] 소말리아 인근 해상에서 연락이 두절돼 피랍 우려가 제기됐던 한국 선원 탑승 몽골 선박이 정상 운행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외교부 당국자는 27일 “오늘 0시20분께 인도양 항해 중 연락 두절되었던 (선박의) 우리 탑승 선원 3명과 관련해 ...

피랍 우려 선박 통신 재개…"한국인 선원 무사" - 매일경제

... 【 앵커멘트 】 소말리아 해상에서 연락이 두절되면서 피랍 우려가 나왔던 원양어선 1척과 통신이 재개됐습니다. 청해부대까지 긴급 출동했지만 다행히 이 어선에 타고 있던 한국인 선원 3명 모두 무사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오지예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