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사드 비용 재협상까지만 준수”…청와대 설명 정면 반박 - 한겨레

허버트 맥매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체계의 10억달러 비용 청구 논란과 관련해 전날 청와대의 설명을 정면 반박하면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을 옹호하고 나섰다. 이에 따라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

美 국가안보보좌관 "사드 비용 재협상"…부통령도 지지 - TV조선 (가입)

미국의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한국과 사드 비용 문제를 재협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기존 합의 내용을 재확인했다는 청와대 발표와 달라, 논란은 더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태형 기자입니다. [리포트] 허버트 맥매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사드 ...

미 국가안보보좌관 "재협상 전까지는 우리 말 지킬 것" 사드 비용 부담 문제 재협상 시사 - 경향신문

미국이 일단 한반도 배치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의 비용을 부담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기존 합의는 지키겠다는 것이다. 대신 사드의 비용 부담 문제에 대한 재협상 가능성을 내비쳤다. 나아가 한국의 방위비 분담금 증액을 요구할 것임을 예고했다.

[인물연구] 美맥매스터 vs 청와대 김관진, 사드 비용 재협상 폭스뉴스 발언 일파만파...과연 진실은? - 글로벌이코노믹 (보도자료)

미국 대통령 국가안보 보좌관 맥매스터의 사드 비용 재협상 발언이 일파만파로 확산되고 있다. 1일 청와대와 외신들에 따르면 맥매스터 보좌관과 김관진 안보실장은 트럼프의 사드 배치 비용 1조원 한국 부담 발언과 관련하여 긴급 전화대담을 했다.

[조간 브리핑] 문재인, 과반득표로 목표 상향조정 - 노컷뉴스

맥매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현지시간으로 30일 폭스뉴스에 출연해 사드비용 문제와 관련한 언급을 하고 있다. (사진=폭스뉴스 선데이 영상 캡처). ◇ 맥 매스터 "사드 재협상한다" 사드비용 부담을 두고 미국 백악관의 뉘앙스가 또다시 바뀌었다.

김관진-맥마스터, '사드 비용' 기존 합의 재확인 - 민중의소리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맥마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30일 주한미군 사드 배치 비용 부담과 관련해 한·미 양국 간의 기존 합의 내용을 재확인했다. 김 실장과 맥마스터 보좌관은 이날 오전 9시부터 35분간 전화통화를 통해 이같이 협의했다고 ...

"사드 비용은 미국이 낸다"…섣부른 청와대 발표 논란 - JTBC

들으신 것처럼, 맥 마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어제(30일) 청와대 김관진 국가안보실장과 전화통화를 했습니다. 청와대는 이 통화내용을 소개하면서 사드 비용은 미국이 낸다는 걸 강조했습니다. 미국 측이 한 말을 듣기 좋은대로만 '아전인수' 격으로 해석한 ...

미국, 사드 비용 재협상 시사…하루만에 뒤집힌 청와대 발표 - JTBC

도무지 무엇이 미국의 진심인지, 양국 정부 사이에 우리가 모르는 다른 무언가가 존재하는 건지 헷갈리는 아침입니다. '사드 비용 10억 달러는 한국이 지불해야 한다'고 했다가, 다음 날은 '아니다, 안 내도 된다'고 했고 24시간도 지나지 않아 다시 '사드 비용 재 ...

美백악관 "사드 비용 재협상"…靑 발표 부인 '논란' - 머니투데이

미국 백악관이 주한미군 THAAD(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비용에 대해 재협상을 요구할 뜻을 시사했다. 이는 미국 측이 사드 비용을 부담한다는 기존 합의를 재확인했다는 청와대의 발표와 상충되는 것이어서 논란이 예상된다. 1일 외신에 따르면 ...

美 “사드 비용 재협상”…“北 군사작전 준비” - KBS뉴스

워싱턴 전종철 특파원, 맥매스터 국가안보보좌관이 사드 비용 재협상 발언을 한 배경이 뭡니까? <답변> 네, 사드 비용 부담 주체와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과 맥매스터 보좌관의 입장이 다른 것처럼 알려지니까, 이를 바로 잡으려는 과정에서 재협상 카드를 꺼낸 ...

김관진, 맥매스터 누가 거짓말? 따져보니.. - 헤럴드경제

...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 한국과 미국 안보 최고 책임자가 사드 비용 관련 즉각 핫라인을 가동했지만 논란이 오히려 확산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사드 10억달러(약 1조원) 청구' 발언을 놓고 한국과 미국 측이 달라진 입장을 보이고 있어서다.

美 "사드 비용 재협상"…주한미군 분담금 폭탄으로 돌아오나 - 노컷뉴스 (보도자료)

맥매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현지시간으로 30일 폭스뉴스에 출연해 사드비용 문제와 관련한 언급을 하고 있다. (폭스뉴스 선데이 영상). 미국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일단은 기존 협정대로 미국이 사드 비용을 부담하겠지만, 이는 재협상 ...

[니톡내톡] 美맥매스터 '사드 비용 재협상' 발언 논란… “미국은 칼만 안 들었지 순 날강도네”, “한 달 안 됐으니까 착불로 반품합시다” - 이투데이

허버트 맥매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사드 비용을 재협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맥매스터 국가안보보좌관은 30일(현지시간) '폭스뉴스 선데이'와의 인터뷰에서 “한국 측에 기존 협정을 지킬 것이라는 말을 했다는 게 사실이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그런 ...

맥매스터 "사드 비용, 재협상 전까지만 美 부담 유효" - SBS뉴스

논란이 되고 있는 사드 배치 비용과 관련해서 미국 백악관이 재협상을 해서 미국이 돈을 내도록 돼 있는 협정을 바꾸겠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이 비용을 댈 거라는 어제(30일) 청와대 공식 발표에 대해서도, 그런 게 아니라고 잘라 말해서 논란이 예상됩니다.

트럼프의 '사드 청구서` 대선에 미치는 영향은?(종합) - 이데일리

... [이데일리 김재은 정다슬 고준혁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장미 대선을 코 앞에 두고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비용으로 한국에 10억 달러를 요구하면서 대선판이 술렁이고 있다. 트럼프의 '사드 비용 청구서'는 일단 원론적 발언인 ...

美국가안보보좌관 "사드비용 재협상…대통령 발언 부정 가장 싫어해" - 아시아경제

... [아시아경제 뉴욕 김은별 특파원] 허버트 맥매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30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으로 촉발된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비용부담과 관련, 방위비 분담금과 마찬가지로 사드 비용도 재협상하겠다는 뜻 ...

'코리아 패싱' 현실화할 듯 - 한국일보

우려했던 미국의 한국 경시, 즉 '코리아패싱'이 최고통수권자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주도로 이뤄지고 있다.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ㆍ사드)에 대해 한미간 명확한 분담 원칙이 정해져 있으며 실무자들이 내부적으로 이행의 필요성을 인정했는데도 ...

美맥매스터 "사드 비용 재협상…그전까진 기존협정 준수" - 매일경제

허버트 맥매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30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으로 촉발된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비용부담 논란과 관련, 방위비 분담금과 마찬가지로 사드 비용도 재협상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맥매스터 국가안보보좌관은 ...

사드비용 논란 확산…韓美안보수장 '동상이몽' 통화후 다른 해석 - 연합뉴스

... (워싱턴=연합뉴스) 이승우 특파원 = 한국과 미국의 안보수장이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비용부담 논란과 관련, 즉각 핫라인을 가동해 진화를 시도했으나 오히려 논란이 확산하는 형국이다. 사드 배치 비용을 한국이 부담해야 한다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

[NEWS&VIEW] 韓美동맹 뒤흔드는 '트럼프의 입' - 조선일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현지 시각) 취임 100일을 맞았다. 그가 과거 미국 대통령들과 전혀 다른 스타일로 좌충우돌한 지난 100일은 미국민뿐 아니라 전 세계가 당혹스러운 시기였다. 트럼프는 취임 전 대만 차이잉원 총통과 통화해 시진핑 중국 국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