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이모저모] 국방백서 "북, 핵탄두 10개 제조 가능" - JTBC

어제(11일) 공개된 2016 국방백서에 따르면 북한이 핵무기를 만들 수 있는 플루토늄, 50kg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2014년 국방백서에 명시된 보유량보다 10kg 늘어난 겁니다. 핵탄두 1개를 만드는데 4~6kg의 플루토늄이 필요한 걸 감안하면 ...

“北, 만 명 규모 핵 전략군 신설 운영” - KBS뉴스

북한이 핵미사일을 전담하는 전략군을 만 명 규모로 편성해 운영하고 있다고 국방부가 국방백서를 통해 밝혔습니다. 북한은 또 핵무기의 원료인 플루토늄 보유량을 10kg 늘리고, 핵탄두 소형화 기술도 진전시킨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류호성 기자의 보도입니다.

北 플루토늄 보유량 40 →50 로… "핵무기 10개 안팎 만들 수 있는 양" - 조선일보

군 당국이 북한의 플루토늄 보유량에 대한 평가를 8년 만에 수정했다. 40여㎏에서 50여㎏으로 약 10㎏ 증가했다는 것이다. 50여㎏이면 10개 안팎의 핵무기를 만들 수 있는 양이다. 국방부는 11일 핵·미사일 능력과 재래식 전력 등 최신 북한 군사 정보를 담은 ...

北, 핵탑재 가능 스커드-ER 실전배치… 한반도전역 사정권 - 동아일보

국방부가 11일 발간한 '2016 국방백서'를 보면 북한의 핵과 미사일 증강 실태가 여실히 드러난다.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 주도로 대량살상무기(WMD)와 포병, 사이버 전력 증강에 나서는 등 비대칭 위협이 날로 고도화하는 것으로 보인다. ○ 핵무기(플루토늄탄) ...

[2016 국방백서] 북한軍 128만명 '南의 2배'… 사거리 1000 스커드ER 배치 - 서울신문

북한은 대남 우위의 군사력 확보를 위해 부대와 병력을 확장하는 동시에 핵, 대량살상무기(WMD), 탄도미사일, 사이버부대 등 비대칭 전력을 집중적으로 증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방부는 11일 발간한 '2016 국방백서'를 통해 지난 2년간의 이 같은 북한군 ...

[2016 국방백서] 킬체인·KAMD·대량응징보복 체제로 북핵 대응 - 서울신문

11일 발간된 2016 국방백서에는 북한의 대량살상무기 위협에 대한 '한국형 3축 체계' 개념이 구체적으로 기술됐다. 또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등은 특별부록까지 만들어 필요성과 효용성을 상세히 설명했다. 백서는 ...

“北, 만 명 규모 '핵 전략군' 신설…플루토늄 50kg” - 기독일보(한국)

... [기독일보=북한·국방] 북한이 핵무기 주재료인 플루토늄을 50여 ㎏이나 보유하고 있다는 우리 군의 공식 분석이 나왔다. 이는 통상 핵탄두 하나를 만드는 데 4~6㎏의 플루토늄이 필요하다는 전제하에 10여 개의 핵탄두를 만들 수 있는 분량이다. 북한은 또 ...

북한 병력 8만 늘어 128만…2016 한국 국방백서 - VOA Korea

지난 2015년 10월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열린 열병식에서 북한 군인들이 행진하고 있다. 공유.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이메일 공유. 기사 본문 인쇄. 북한 군 병력은 2016년 현재 128만 명으로 2년 전보다 8만 명이 늘었습니다. 북한 군은 공병군단과 도로 ...

국방백서 “북, 핵무기 10개 제조 가능한 플루토늄 50 보유” - 경향신문

국방부가 11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과 '핵탄두'라는 용어를 처음으로 명기한 '2016 국방백서'를 발간했다. 국방부는 백서에서 북한의 플루토늄 보유량을 8년 전보다 10㎏ 늘어난 50여㎏인 것으로 추정했다. 이는 핵무기 10여개를 제조할 수 있는 분량 ...

국방백서로 재차 확인된 북핵 위협 - 연합뉴스

... (서울=연합뉴스) 북한이 핵미사일을 전담하는 1만 명 규모의 '전략군'을 편성한 사실이 처음 공개됐다. 11일 국방부 홈페이지에 올려진 '2016 국방백서'가 밝힌 내용이다. 북한의 각군 사령부와 동격인 이 전략군은 중국의 로켓군, 러시아의 미사일군과 유사한 ...

軍, '朴대통령' 없는 국방백서 논란에 수정 발간 결정 - 서울신문

국방부가 11일 발간한 '2016 국방백서'에 박근혜 대통령 사진이 없고 언급도 사실상 전무하다는 언론보도로 논란이 일자 박 대통령 사진을 수록해서 국방백서를 다시 만들기로 했다. 2014 국방백서의 박근혜 대통령 사진(위)과 2016 국방백서의 황교안 ...

국방백서에 박 대통령 사진 뺐다 넣었다…軍 '우왕좌왕' - 노컷뉴스

국방부는 11일 '2016년 국방백서'에 박근혜 대통령 사진이 실리지 않고 박 대통령에 대한 언급도 거의 없었다는 보도와 관련, 백서 최종본에는 대통령 사진 2장을 추가 수록해 발간할 계획이다. 국방부는 이날 입장자료를 통해 언론의 의견을 수렴해 이같이 결정 ...

국방부, 국방백서 박대통령 사진 면피용 '뒷북' 인쇄 - 경향신문

국방부가 11일 '2016 국방백서'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사진이 사라졌다는 지적이 나오자 박 대통령의 사진을 추가한 최종 인쇄본을 배포하겠다고 '뒷북치기'에 나섰다. 일본 언론에서 중국 군용기가 떼지어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 침범한 사실을 일본 언론이 ...

[2016 국방백서] 北핵미사일 '전략군' 1만명 증가…'핵탄두' 'ICBM' 첫 언급 - 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최태범 기자 = 북한의 병력이 육군 8만명과 핵·미사일 전담 '전략군' 1만명이 각각 늘어 전체 병력은 128만여명 수준으로 추산됐다. 또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치적 과시용 건설 임무를 전담하는 공병 군단과 도로건설군단 등 군단급 부대 2개를 ...

'朴대통령 없는 국방백서'…국방부, 최종본에 대통령 사진 추가키로 -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관용 기자] 11일 발간된 '2016 국방백서'에서 직무가 정지된 박근혜 대통령의 사진 대신 황교안 대통령권한대행 국무총리 사진이 실린 것과 관련, 국방부가 최종본에 박 대통령 사진을 수록하기로 했다. 논란이 일자 부랴부랴 사진을 추가하기로 한 ...

北 플루토늄 10kg 추가 확보…8기 이상 핵폭탄 제조 가능 - 이데일리

... [이데일리 김관용 기자] 북한의 핵물질 보유량 증가가 우리 군에 의해 처음으로 확인됐다. 또 핵을 미사일에 탑재하기 위한 북한의 핵 소형화 능력도 상당 수준 진전된 것으로 평가됐다. 국방부는 11일 발간한 '2016 국방백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국방백서 ...

“北 플루토늄 50여kg 보유…핵무기 소형화 기술 진전” 2016 국방백서 발간 - 동아일보

북한이 핵무기 원료인 플루토늄(PU)을 50여kg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됐다. 또 고농축 우라늄(HEU) 프로그램과 핵탄두 소형화 기술도 상당한 수준으로 진전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국방부는 11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16 국방백서'를 발간 ...

北, 플루토늄 50여 kg 보유…핵폭탄 10개 제조 분량 - SBS뉴스

그동안 북한이 폐 연료봉의 재처리 과정을 통해 플루토늄 보유량을 늘린 것으로 정부가 추정했습니다. 약 50kg을 갖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 정도면 핵폭탄 10개는 만들 수 있는 양입니다. 김흥수 기자입니다. <기자> 국방부는 오늘(11일) 발간한 '2016 국방 ...

[2016 국방백서]⑥ 박근혜 대통령 사진 한장도 없어···황교안 권한대행은 2장 등장 - 경향신문

국방부가 11일 발간한 '2016 국방백서'에서 직무 정지 중인 박근혜 대통령 사진을 한장도 싣지 않았다. 국방백서 내용에서도 박 대통령에 대한 언급을 사실상 제외했다. 이는 '2014 국방백서'에 박 대통령 사진이 3장 수록되고, 박 대통령의 성과를 여러 차례 언급 ...

'2016 국방백서' 발간···"북한 지난해 플루토늄 10여kg 추가 확보" - KBS WORLD Radio News

국방부는 북한이 지난해 수차례 핵연료 재처리 과정을 통해 플루토늄 10여 kg을 추가로 확보하는 등 북핵 위협이 실질적으로 증대됐다고 공식적으로 평가했습니다. 국방부는 11일 발간한 '2016 국방백서'에서 북한이 지난해 수차례 핵연료 재처리 과정을 통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