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지지율 하락세 속 복심 '3철' 움직이나? 행보 '주목' - 동아일보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첫해 국정운영이 중반기에 접어들고 있다. 지금까지 성적표를 살펴보면 소탈한 행보로 소통 부문에 있어서는 역대 어느 대통령보다 높은 점수를 기록하고 있다. 다만 인사논란이나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따른 안보불안 탓에 최근 지지율은 ...

文대통령 '복심' 양정철, 추석 쇠러 조용히 일시 귀국 - 중부일보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는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추석을 앞두고 잠시 귀국한 것으로 29일 알려졌다. 정권교체의 일등공신 중 한 명으로 평가받는 양 전 비서관은 대선 직후 '백의종군'을 선택하면서 정권 출범과 동시에 뉴질랜드로 떠나 ...

'대통령 복심' 양정철, 추석 맞아 일시 귀국 - 조선일보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 참모로 활동했던 양정철〈사진〉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추석 연휴를 맞아 일시 귀국한 것으로 29일 전해졌다. 2011년 문 대통령 정치 입문을 권유했던 양 전 비서관은 지난 대선에서 인재 영입 등 문 대통령 '복심' 역할을 했지만, 대선 ...

양정철 일시 귀국...文 대통령 안 만나 - YTN

정권 출범과 동시에 백의종군을 선택하며 뉴질랜드로 떠났던 문재인 대통령의 측근,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잠시 귀국했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양 전 비서관이 추석을 맞아 귀국했지만 문 대통령을 만날 계획은 없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습니다.

文대통령 '복심' 양정철 추석 쇠러 일시 귀국 - 세계일보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는 양정철(사진)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추석을 앞두고 잠시 귀국한 것으로 29일 알려졌다. 대선 승리 후 양 전 비서관은 백의종군을 선택해 정권 출범과 동시에 뉴질랜드로 떠났다. 복수의 청와대 관계자에 따르면 양 전 ...

文 대통령 최측근 양정철 일시 귀국 - 국민일보

뉴질랜드에 체류하던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 양정철(사진)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최근 귀국했다. 문 대통령과 만날 계획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복수의 청와대 관계자들에 따르면 양 전 비서관은 추석 연휴를 국내에서 보내기 위해 일시 귀국했다.

문 대통령의 복심 양정철 전 비서관 일시 귀국 “대통령 만날 계획 없다” - 경향신문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통했던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최근 일시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 전 비서관은 대선 직후인 지난 5월25일 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부담이 되지 않겠다며 뉴질랜드로 떠났다. 29일 청와대 복수의 관계자들에 따르면 ...

양정철, 추석 연휴 보내려 일시귀국…文대통령 만남 없을듯 - 뉴스1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 인사 중 한명으로 꼽히는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53)이 추석 연휴를 보내기 위해 일시 귀국했다. 29일 복수의 청와대 관계자들에 따르면 최근 양 전 비서관은 가족들과 추석을 보내기 위해 귀국했고, 연휴가 끝난 뒤 다시 ...

'문재인 복심' 양정철 전 비서관 귀국… 연휴 후 출국키로 - 한경닷컴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는 양정철 전 청와대 비서관이 추석을 가족들과 보내기 위해 일시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청와대 복수의 관계자들에 따르면 양 전 비서관이 최근 일시 귀국했고, 연휴가 끝나면 곧바로 다시 출국하기로 했다. 청와대 한 ...

'백의종군' 文 대통령 측근 양정철 일시귀국…대통령 만남은 없을 듯 - 중앙일보

문재인 대통령이 최측근 인사인 양정철 전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이 최근 일시 귀국했다. 히말라야 트레킹 때 사진. 왼쪽부터 양정철 전 청와대 비서관, 탁현민 청와대 행정관, 문재인 대통령. [탁현민 페이스북]. 양 전 비서관은 전해철 더불어민주당 의원ㆍ이호철 ...

[채널A단독]文 '복심' 양정철 귀국…“대통령 안 만나” - 채널A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는 양정철 전 청와대 비서관이 최근 귀국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비공개 회동을 할지가 관심인데요. 해당 내용을 취재한 이동은 기자를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이동은 기자? (네 청와대입니다.) 백의종군을 선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