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주3회 재판·첫 증인신문 시작…우병우 재판도 - 머니투데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는 29일, 30일, 다음달 1일 박 전 대통령에 대한 뇌물 등 재판을 진행한다. 이번주 열리는 3번의 재판 모두 '40년 지기' 최순실씨(61)도 함께 피고인석에 선다. 29일 진행되는 박 전 대통령의 첫 증인신문은 삼성물산과 ...

박근혜-최순실, 나란히 '삼성뇌물' 재판…'이대비리' 첫 선고 - 매일경제

592억원대 뇌물을 수수·요구·약속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박근혜 전 대통령이 '비선 실세' 최순실씨와 이번 주 사흘간 나란히 재판을 받는다. 28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세윤 부장판사)는 박 전 대통령 재판을 주 3회 열고 집중 심리에 ...

이재용 재판 새벽 1시에 끝나, 국정농단 관련자들 재판 심야까지 이어지는 이유는.. - 조선일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비선실세' 최순실씨 등 국정농단 사범들에 대한 재판이 연일 강행군을 이어가고 있다. 공판이 심야까지 이어지는 일도 빈번하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재판은 새벽 1시쯤 끝났다. 재판 일정이 빡빡한 데다 증인신문이 본격적으로 ...

'연일 강행군' 국정농단 사범 재판, 심야재판 속출하는 까닭은? - 서울경제

빡빡한 재판일정·본격화 된 증인신문에다 검찰·특검 측과 변호인단 간 신경전까지 거세지면서 심야재판까지 나오고 있다. 박근혜 전 대통령과 '비선실세' 최순실씨에게 뇌물을 건넨 혐의 등으로 기소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26일 재판은 날을 넘겨 27일 새벽 ...

국정농단 사범들에 대한 재판이 연일 강행군을 이어가면서 심야 재판도 속출하고 있다. - 매일경제

재판 일정 자체도 빡빡한 데다 증인신문이 본격화하면서 검찰·특검 측과 변호인단 간 신경전까지 거세진 탓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씨에게 뇌물을 건넨 혐의 등으로 기소된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의 26일 재판은 재판 시작 15시간 만인 27일 새벽 1시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