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치 시험대' 6월 임시국회 곳곳에 지뢰밭 - YTN

내일부터 시작하는 6월 임시국회는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여소야대 상황에서 정치권의 협치가 이뤄질지 보여주는 첫 시험대가 될 전망입니다. 하지만 추경 등의 쟁점이 많고 인사청문회도 줄줄이 예정돼 있어 국회가 순항할 수 있을지는 미지수입니다.

"문재인 정부 목매는 현안들, 6월 임시국회 문턱 넘을까?" - 데일리안

6월 임시국회를 앞두고 문재인 정부의 시급한 현안들이 국회 문턱을 넘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여야의 공통 공약 관련 안건은 상대적으로 순조롭게 통과될 가능성이 크지만, 일부 개혁 입법과 정부조직개편안의 경우 야당의 반발이 예상된다. 특히 법안 ...

'협치는 어디에'…與野 6월 임시국회도 공방 가능성 - 뉴스1

26일 예정됐던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의 청문보고서 채택이 무산되며 여야가 내세운 '협치 정신'에 빨간불이 켜진 것이다. 문재인 정부 조각 첫번째 인사인 이 후보자의 인준이 기약 없이 연기되거나 무산될 경우 집권여당인 민주당은 타격을 받을 수밖에 없는 ...

文정부 첫 임시국회 화음낼까 소음낼까 - 세계일보

문재인정부 출범 이후 처음 열리는 6월 임시국회는 여야가 일찌감치 공언한 협치의 시험대가 될 전망이다. 이번 임시국회는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안을 비롯해 정부조직 개편안, 검찰·대기업 등에 대한 각종 개혁법안이 의제로 올라오는 만큼 여야 간 팽팽한 기싸움 ...

각 세운 한국당… 6월 국회 협치 지뢰밭 - 파이낸셜뉴스

문재인정부 출범 이후 처음 열리는 6월 임시국회가 여야 협치를 시험하는 첫 무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오는 29일 열릴 예정인 임시국회에서는 10조원 규모의 일자리 추가경정예산 처리와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 임명동의안 표결이 예정돼 있어 여야의 치열한 ...

6월 임시국회, 일자리 추경·사드 논의...여야 힘겨루기 '본격화' - 뉴스핌

... [뉴스핌=김신정 기자] 6월 임시국회를 앞두고 '일자리 추가경정 예산' 등 각종 현안을 둘러싼 여야의 힘겨루기가 본격화 될 전망이다. 특히 문재인 정부는 집권 초부터 일자리 추가경정 편성에 강한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문 대통령은 전날 첫 수석보좌관 회의 ...

일자리추경·노동시간 단축…국정기획위發 6월국회 메뉴 - 헤럴드경제

26일까지 국정기획자문위원회(위원장 김진표, 이하 '국정기획위')의 부처 업무보고 등을 통해 문재인 정부가 10조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과 정부조직개편안의 6월 임시국회 처리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국정기획위는 일감몰아주기방지법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