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RSS feed URL is deprecated

한국 축구 '최악의 잔디' 논란…월드컵 진출 못하면 서울시 책임? - 아시아경제

31일 서울 상암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에서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이란과 0대 0 무승부를 기록하면서 월드컵 본선 진출 여부가 다음 경기로 미뤄지게 됐다. 하지만 결과보다 당일 '최악의 잔디 상태'가 도마에 오르면서 ...더보기 »

손흥민 "이런 잔디에서 잘하라고? 화가 나" - 연합뉴스

잔디 상태 엉망(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차전 한국 대 이란 경기. 아쉬운 표정으로 앉아 있는 손흥민이 뒤로 곳곳이 팬 잔디가 눈에 띈다. 2017.8.31 utzza@yna.co.kr ...더보기 »

손흥민 "이런 잔디에서 잘하라고?…화가 난다" 불만 폭발 - 중앙일보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차전 한국 대 이란 경기. 손흥민이 상대팀 아시칸 데자가흐와 볼다툼을 벌이다 넘어지고 있다. [서울=연합뉴스]<저작권자 ⓒ 1980-2017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더보기 »

"이런 잔디에서 잘하라고?"…축구대표팀, '논두렁 잔디'에 뿔났다 - 중앙일보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차전 한국 대 이란 경기. 아쉬운 표정으로 앉아 있는 손흥민이 뒤로 곳곳이 팬 잔디가 눈에 띈다. [연합뉴스]. "이런 잔디에서 잘하길 바라는건 욕심이다. 화가 난다." 축구 ...더보기 »

7천만원 들였지만…홈 이점 무색했던 서울월드컵경기장 잔디 - 연합뉴스

열심히 뛴 흔적(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차전 한국 대 이란 경기. 대한민국 선수들이 수비를 보는 필드에 잔디가 많이 파여있다. 2017.8.31 hama@yna.co.kr. (서울=연 ...더보기 »

홈에서 잔디 탓을 하는 한국 축구의 안타까운 현실 - 노컷뉴스

서울월드컵경기장은 한국 축구의 성지다. 하지만 잔디 상태는 엉망이다. 한국 축구의 성지가 오히려 한국 축구를 울리고 있다. 지난 3월 시리아와 2018년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7차전이 끝난 뒤 주장 기성용(스완지시티)이 잔디 이야기를 꺼냈다. 기성 ...더보기 »

"이런 잔디에서 좋은결과 바라는 건 욕심"···선수들 불만 - 뉴스플러스

공은 들였지만 기대만큼은 아니었다. 좋지 않은 상태로 홈 이점을 빼앗었던 서울월드컵경기장의 잔디 상태가 이란전에서도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수도 서울에 위치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A매치의 대부분이 열린다. 한국과 이란의 2018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 ...더보기 »

[포토스토리] 상암월드컵경기장 잔디에 무슨 일이? - 스포츠조선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이 8월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이란과 2018년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9차전 경기를 펼쳤다. 결과는 0 대 0 무승부. 같은 조 중국과 우즈벡의 경기에서 중국이 우즈벡을 1대 0으로 잡으며 한 ...더보기 »

"이런 잔디에서 잘하는 건 욕심" 손흥민 불만 폭발 - YTN

아쉬웠던 이란전, 핑계로 들릴 수도 있겠습니다만 경기 환경도 우리 선수들을 돕지 않았습니다. 경기 전부터 걱정했던 불량 잔디가 신태용 호의 경기력을 떨어뜨렸는데요. 급기야 손흥민 선수의 작심 발언까지 나왔습니다. 홍주예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 시작과 함 ...더보기 »

이란전 무득점 무승부...신태용 감독 "잔디 때문에 힘든 것도 있었다" - 더팩트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이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18러시아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9차전에서 이란과 0-0으로 비긴 뒤 잔디에 대한 아쉬움을 나타냈다. 그라운드 상태에 대해서는 이미 경기 전부터 논란이 됐다. 곳곳이 패여 있는 등 최상의 경기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