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RSS feed URL is deprecated

트럼프 딸 이방카도 '양지의 실세'로…막강 백악관 부부 탄생 - 한겨레

직책없이 백악관에 사무실…윤리논란에 특보 직함 급조 '백악관 선임고문' 남편 쿠슈너와 함께 공식 활동 “급여 안받겠다”…'친족등용금지법' 약한 처벌조항 활용한 듯.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큰딸인 이방카와 그의 남편 재러드 쿠슈너가 지난 17일 백악관 ...더보기 »

이방카 트럼프가 '퍼스트 도터'로 활동하기 위해 백악관 공식 직함을 갖는다 - 허핑턴포스트

그간 백악관에서 공식 직함도 없이 사실상 '퍼스트 레이디' 역할을 해왔던 이방카 트럼프가 백악관 내에서 공식 직함을 갖고 무보수 직원으로 일하기로 했다고 뉴욕타임스가 29일 보도했다. 백악관은 이날 성명에서 "이방카 트럼프가 대통령을 도와 전례 없는 ...더보기 »

이방카 보좌관 직함…'가족 정치' 논란 - KBS뉴스

공식 직함 없이 백악관에 사무실을 얻어 이른바 실세 자녀의 월권 논란을 빚었던 트럼프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가 결국, 공식 직함을 갖기로 했습니다. 그러자 이번에는 '친족등용금지법' 위반이라는 비난이 일고 있습니다. 허솔지 기자입니다. <리포트>더보기 »

'트럼프 딸'이방카, 결국 무보수 '대통령 보좌관' 직함 달기로 - 이투데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가 결국 연방정부 소속 직원으로 활동하기로 했다. 사실상 사위 재러드 큐수너를 백악관 선임고문으로 발탁한 데 이어 딸 이방카까지 백악관 내 핵심 직위를 갖게된 것이다. 물론 두 사람 모두 따가운 시선을 의식해 ...더보기 »

이방카-멜라니아 '트럼프 구하기' 동시 출격 - 동아일보

無직함' 비선실세 논란 이방카, 무보수로 백악관 공식직함 갖기로 “모든 공무원규정 적용 받을것” 주중 뉴욕서 따로 지냈던 멜라니아, 여성상 시상식 등 대외활동 시동.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가 백악관에서 공식 직함을 갖고 활동하기로 ...더보기 »

[글로벌 브리핑] 이방카, 美 백악관 공식 직함 갖는다 외 - KBS뉴스

<앵커 멘트> 지구촌 곳곳의 소식을 전해드리는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리포트>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가 백악관에서 공식 직함을 가지고 활동하기로 했습니다. 지금까지 이방카가 아무 직함도 없이 백악관 안 사무실에서 일해온 것이 논란을 빚 ...더보기 »

뉴욕타임스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공식 직함 갖는다” - KBS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가 백악관에서 공식 직함을 갖고 활동하기로 했다고 미 뉴욕타임스가 보도했습니다. 뉴욕타임스는 이방카가 백악관에서 보좌관이란 직책으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에앞서 이방카가 직함도 없이 ...더보기 »

트럼프 장녀 이방카, 중국서 '최고 매력녀'…인기 이유는 - 연합뉴스

(홍콩=연합뉴스) 최현석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가 중국 문화 대한 높은 이해도와 애정 때문에 중국에서 최고 매력녀로 인기를 누리고 있다고 홍콩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31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관영 ...더보기 »

'러 커넥션'에 발목 잡힌 쿠슈너 - 서울경제

美상원 정보위 조사대상에 올라 안방보험과 뉴욕빌딩 투자협상도 이해충돌 우려에 최종 결렬. 연유진 기자; 2017-03-30 15:25:24; 정치·사회. 프린트하기; 이메일보내기. 가; 가. 트럼프, 쿠슈너, 이방카, 러시아 ...더보기 »

중국 이방카 백악관 고문 임명에 기대만발, 이유는? - 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이 미국의 직업을 빼앗아가고 있다"며 중국을 비난하고 있지만 그의 딸 이방카는 중국친화적 태도로 중국인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특히 이방카가 최근 백악관 고문에 임명된 것을 두고 미중관계가 개선될 것이라는 기대가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