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RSS feed URL is deprecated

10살 때 당한 성폭행, 13년만에 우연히 범인 만나 법정에 세워 - 뉴스플러스

10세 어린 나이 때 당한 성폭행을 잊지 않고 살던 피해자가 우연히 다시 만난 성폭행범을 13년만에 법정에 세워 단죄했다. /조선DB. 창원지법 형사4부(재판장 장용범)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A(64·당시 51세)씨 ...더보기 »

10살 때 당한 성폭행…13년 만에 죗값 치르게 했다 - 연합뉴스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한 여성이 10살 때 성폭행당한 끔찍했던 기억을 갖고 살다가 13년 만에 우연히 만난 가해자를 상대로 용기있게 법정투쟁을 벌였다. 60대 중반의 가해자는 끝까지 발뺌하다가 결국 무거운 죗값을 치르게 됐다. 성범죄 그래픽.더보기 »

버스정류장서 우연히 만난 성폭행범 13년만에 법정 세워 - 뉴스1

20대 여성이 13년 전 성폭행을 당하고 끔찍한 기억 속에 살다가 우연히 만나게 된 성폭행범을 법정에 세워 죗값을 치르게 했다. 창원지법 형사4부(부장판사 장용범)는 13세 미만 미성년자강간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B씨(64)에게 징역 8년과 성폭력 치료 ...더보기 »

13년전 버스번호판…성폭행 소녀는 잊지않았다 - 매일경제

내연녀의 미성년 딸을 수차례 성폭행한 60대 남성이 13년 만에 법의 처벌을 받게 됐다. 이 남성은 혐의를 부인했으나 성폭행범은 반드시 처벌받아야 한다는 피해 여성의 용기와 충격적인 상황에 대한 생생한 기억력 앞에 결국 무릎을 꿇었다. 1일 창원지법 제4 ...더보기 »

10살 때 자신을 성폭행한 범인을 13년 만에 법정에 세운 여성 - 허핑턴포스트

20대 여성인 A씨는 10살 때 성폭행을 당했다. 범인은 어머니와 내연관계에 있던 버스운전기사 B씨였다. 2004년 여름, 지적장애를 가진 A씨의 어머니는 B씨를 만나러 가는 길에 딸과 함께 갔다. 경남 거제의 한 모텔에서 세 사람은 만났고, 어머니가 잠시 자리를 ...더보기 »

13년전 성폭행 그놈 얼굴, 소녀는 잊지 않았다 - 조선일보

이모(23)씨는 열 살이던 2004년 여름 경남 거제시의 한 모텔에서 시외버스 운전기사였던 김모(64)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 당시 이씨의 어머니와 김씨는 내연관계로 알려졌다. 이씨는 지적장애가 있어 일상생활이 불편했던 어머니를 돕기 위해 평소 자주 같이 ...더보기 »

우연히 마주친 성폭행범…13년 만에 법정 세워 '단죄' - SBS뉴스

<앵커> 10살 때 성폭행을 당했던 여성이 범행을 저질렀던 남성을 13년 만에 우연히 마주쳤습니다. 당시 물적 증거는 남아 있지 않았지만 끈질긴 법정 투쟁 끝에 가해자에게 죗값을 치르게 했습니다. 노동규 기자가 자세히 전해드립니다. <기자> 지난해 3월, 대구 ...더보기 »

13년 만에 우연히 만난 성폭행범…죗값 받게한 20대 여성 - 노컷뉴스

20대 여성이 13년 전 당한 성폭행 기억을 잊지 않고 있다가 우연히 만난 가해자를 법정에 세워 죗값을 받게 했다. 창원지법 제4형사부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 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64)씨에게 징역 8년을 선고하고, 80시간의 ...더보기 »

초등 4학년이 13년간 잊지 못한 성폭행범 얼굴...결국 법정에서 8년형 선고 받게 해 - 중앙일보

20대 여성이 13년 전 자신에게 몹쓸 짓을 한 한 남성의 얼굴 등을 기억하고 있다가 결국 법정에서 무거운 죗값을 치르게 했다. 초등학교 4학년 때 50대 남성에게 성폭행 당해 부모 지적장애와 교통사고로 도움 못줘 13년간 한만 맺혀 버스 정류장에서 우연히 만나 ...더보기 »

“그놈이다” 13년 전 소녀는 한눈에 알아봤다 - 서울신문

당시 버스 노선·차 번호도 기억…법원 “진술 일관” 징역 8년 선고 한 20대 여성이 10살 때 성폭행당한 기억을 갖고 살다가 13년 만에 60대 가해자를 상대로 용기 있게 법정투쟁을 벌여 승리했다. 창원지법 형사4부(부장 장용범)는 미성년자를 성폭행하고 강제 추행 ...더보기 »